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우선 프리로드앱이 뭔지 간단하게 이야기 하고 시작하겠습니다.


프리로드 앱 : 폰이 출시되면서 기본적으로 깔려 있는 앱


즉.. 여러분들이 스마트폰을 처음 구매하면 설치되어 있는 앱들을

프리로드 앱이라고 하는 것이죠.


이 프리로드 앱에 대해서 말이 참 많습니다. 

(적어도 제 주변에서는요 ^^)


사실 제가 구매한 첫 안드로이드폰이 넥서스원이 된 데에는

이런 프리로드 앱이 적은 이유도 일부 있었죠.


물론 프리로드 앱이 무조건 나쁘다는건 아닙니다.


전 가능한 프리로드 앱이 적었으면 좋겠지만

사실 스마트폰 사용자가 전부 스마트폰을 잘 사용하는건 아니죠..


심지어 아래와 같은 이야기를 본 적도 있습니다.


미용실에 머리를 하러 갔는데 미용사 한분의 통화내용입니다.


"나 외국산 스마트폰 괜히 샀나봐" ( 정확한 모델명이 기억나지 않네요.. --; )

"갠역시 보다 앱이 없어서 할게 없어"


사실 이런분들에게는 쓸만한 어플들이 다 깔려 있어서 사자마자 활용할 수 있는게 더 좋을 수도 있습니다.


심지어 얼마전 어머니도 스마트폰을 구매해서 사용하고 계신데

제가 몇가지 어플들 설치하고 회원가입해서 설정하고

사용법 설명해 드려서 사용하고 계시는데 확실히 이런분들은 

'프리로드 앱이 설치되어 있는게 도움이 되겠구나'

라는 생각이 들기도 합니다.


그래서 제 생각으로는

"통신사든 제조사든 프리로드앱 설치하려면 해라. 

단! 사용자가 원한다면 삭제도 가능하게 해줘라"

이렇게 결론이 나더군요.


그런데 옵티머스뷰는 일단 프리로드 앱이 삭제되지 않습니다.

물론 루팅하면 가능하겠지만 이게 정상(?)적인 방법은 아니니까요..


그리고 정말 어이없는 앱도 깔려 있더군요.. --;;

그래서 옵티머스뷰에 설치되어 있는 프리로드 앱들에 대해서

간략하게 설명을 시작해 보고자 합니다.


우선 개인적으로 가장 황당한 느낌을 받고 있는 앱인 Wagle 입니다.

 이 어플의 공식 명칭은


  와글 wagle - 에이핑크 공식SNS!

  입니다.

  걸그룹인 에이핑크와 SNS를 할 수 있다는 이 놀라운 앱이

  삭제도 할 수 없도록 설치가 되어 있습니다.

  게다가 설치되어 있다고 그냥 쓸 수 있는 것도 아니고

회원가입까지 해야 된다는거.


거기에 놀라운게 한가지 더 있는데 용량이 자그마치 7.46MB나 차지하고 있네요.

(2012-05-09 현재 최신버전으로)



물론 맘에 안들면 루팅해서 삭제하면 되지 않느냐? 라고 할 수도 있지만

루팅이라는게 정상(?)적인 해결 방법은 아니니까요.


업데이트 알림이 뜨는게 싫어서 업데이트는 하지만 회원가입도 안했고 앞으로도

절대 쓸 일 없을 것 같은

이 앱이 용량을 차지하고 있다는것 자체가 스트레스인 앱입니다.


무슨 계약이 되어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아이스크림 샌드위치로 업데이트 되면서는

제발 삭제 되길 바라는 1순위 앱이죠.


 다음은 LG 리더스(LG Readers) 입니다.

 서적, 잡지, 만화, 뉴스 등 다양한 컨텐츠를

 하나의 애플리케이션에서 이용할 수 있는 서비라고 하네요.

 자주 쓰지는 않지만  wagle과 비교하면 매우 괜찮은 앱입니다.

 리디북스, 파오인과 제휴를 맺고 있어 앱 내에서 도서 구매와

 이북 리더의 기능을 하는데 무료로 볼 수 있는 책들도 꽤 있고

 옵티머스뷰의 4:3 화면비율의 장점을 제대로 느껴 볼 수 있는 앱입니다.

유용한 프리로드앱이란 이런걸 말하는거겠죠?


 이미지가 조금 다르지만 AhnLab V3 Mobile 2.0 입니다.

 마켓에서는 구할 수 없고..

 아마 기업용으로만 제공되고 개인은 구할 수가 없는게 아닌가?

 라고 생각될 정도로 의외로 정보 얻기가 힘든 앱이네요.

 넥원을 쓰면서 보안때문에 문제가 된 적은 없지만

 그렇다고 안심할 수는 없는게 보안이라는 거죠..

 그러나 루팅 안하고 정상적(?)으로 구할 수 있는 곳에서만 앱을 구해서 사용하고

 설치 전 다른 사람들의 리뷰를 먼저 읽어보는 수고를 거치는게 안전하겠죠..

전 꼭 필요하지만 있으면 나쁘지는 않은 정도의 앱이라고 생각되네요.


  GameBox by G-Gee 입니다.

  뭐.. 쉽게 말하면 안드로이드 전용 게임마켓입니다.

  링크를 따라가면 자세한 설명을 보실 수 있는데

전 필요 없는 앱이네요.. 게임을 안하는건 아니지만..

2달 가까이 쓰면서 현재 설치되어 있는 게임은 한개 뿐..

마켓도 이것저것 쓰는거 좋아하지 않습니다. 

뭐.. 오프라인 마켓처럼 가격이 다 달라서 같은 앱을 사기 위해 가격 비교 해가며 사는 것도 아닌데 쓸데 없이 계정만 만들어 지고.. 흠..

이것도 삭제 할 수 있으면 참 좋은데 삭제도 안되고.. --;;


그럼 여기서 일단 옵티머스 뷰에 설치되어 있는 프리로드 앱에 대해서 살펴보는걸

1편으로 해서 마무리 지어야겠습니다.


이게 이렇게 길어질거라고 생각해 보지 않아서.. 부담되기 시작했어요..

지금 4개 살펴 봤는데 아직도 많이 남아서 --;;;


조만간 2편에서 뵐 수 있을까요? 그건 뭐.. 상황 봐서.. ^^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가 생각하고 경험하고 체험하는 것들에 대한 담덕이의 주관적인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