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맛집] 누룽지 닭백숙 맛있는 집 - 산촌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제가 이곳을 다닌지는 오래됐는데
블로그를 통해 소개는 처음 하는 듯 합니다.

차 없으면 가기가 힘들어서 그런지 주변에 추천을 해도 잘 안다녀서 더 그랬던것 같기도 하네요.

뭐.. 아무튼 저는 종종 가는 곳인데

누룽지 닭백숙, 누룽지 오리백숙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곳입니다.

사진 찍는 사이에 아내와 큰아들은 먼저 들어가버리고
작은 아들만 한번 쳐다봐 주지만 그걸로 끝!
엄마랑 형 따라 먼저 들어가 버리네요.

손님들이 좀 있어서 사진 찍기가...
그냥 앉은 자리에서 2층도 있다는걸 알려드리려고 찍어봤습니다.

메뉴가 많지 않습니다.
전부 3종류 누룽지오리백숙이랑 누룽지닭백숙 그리고 쟁반막국수가 큰거랑 작은거 이렇게 있는데
저랑 같이 왔던 사람들이 오리백숙이나 닭백숙 맛없다고 한 사람들은 없었는데
쟁반막국수는 평이 좀 나뉘더군요.
선택은 알아서 ^^;;;

뭐.. 반찬이 많이 나오는건 아닌데 맛있습니다.
요 깍두기랑 갓김치가 인기가 좋아요.

요기 겉절이도 괜찮습니다. 맛나요 ^^

그리고는 고추랑 동치미가 나오는데
동치미는 와~ 할정도는 아닌것 같아요. 물론 제 입맛 기준입니다.


그리고 나온 닭백숙입니다.
아 반찬은 먹기전에 사진으로 남겼는데 닭백숙이랑 누룽지는 먹기전에 사진을 못 찍었네요.
음식 나오면 일단 애들 먹기 좋게 잘라서 개인그릇에 덜어줘야 하기 때문에
온전한 사진 찍기가 쉽지 않아요.
제가 사진찍는게 많이 느린것 같네요 --;;;

백숙과 함께 나온 누룽지
양이 어마어마합니다.
남성 성인 3~4명이 먹는 양을 아이들하고 먹다보니 누룽지는 늘 남는데
이번에는 포장해서 가지고 왔습니다.
포장이 되더라고요. 처음 해 봤습니다. ^^

식당 밖에는 요렇게 토끼랑 닭들이 있어서
밥 먹고 나서 아이들이 토끼한테 풀도 뜯어다 주고 배춧잎도 뜯어다 주고 좋아라 해요.

동전 넣고 타는 전동차도 있는데
오늘은 Pass!!!

그리고 요건 생긴지 얼마 안된 연못(?), 어항(?) 뭐 그런건데
지난번에는 개구리들이 잔뜩 있더니 이날은 한마리도 안보이고
금붕어랑 미꾸라지들만 있더군요.

이렇게 밖에 벤치들이 있는데
밥 먹고 나서 원두커피머신이랑 자판기커피 또는 3색 아이스크림(뭔지 아시죠?)을 직접 가져다 먹을 수 있게
제공합니다.

그러니 입맛에 맞게 가져다 드시면 되죠.

아~ 가을이나 겨울 저녁때 가시면 저기서 군고구마도 구워 먹더라고요..

모닥불 피워서

전 한번도 안먹어 봤지만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의왕시 오전동 | 산촌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