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제가 이곳을 다닌지는 오래됐는데
블로그를 통해 소개는 처음 하는 듯 합니다.

차 없으면 가기가 힘들어서 그런지 주변에 추천을 해도 잘 안다녀서 더 그랬던것 같기도 하네요.

뭐.. 아무튼 저는 종종 가는 곳인데

누룽지 닭백숙, 누룽지 오리백숙을 맛있게 먹을 수 있는 곳입니다.

사진 찍는 사이에 아내와 큰아들은 먼저 들어가버리고
작은 아들만 한번 쳐다봐 주지만 그걸로 끝!
엄마랑 형 따라 먼저 들어가 버리네요.

손님들이 좀 있어서 사진 찍기가...
그냥 앉은 자리에서 2층도 있다는걸 알려드리려고 찍어봤습니다.

메뉴가 많지 않습니다.
전부 3종류 누룽지오리백숙이랑 누룽지닭백숙 그리고 쟁반막국수가 큰거랑 작은거 이렇게 있는데
저랑 같이 왔던 사람들이 오리백숙이나 닭백숙 맛없다고 한 사람들은 없었는데
쟁반막국수는 평이 좀 나뉘더군요.
선택은 알아서 ^^;;;

뭐.. 반찬이 많이 나오는건 아닌데 맛있습니다.
요 깍두기랑 갓김치가 인기가 좋아요.

요기 겉절이도 괜찮습니다. 맛나요 ^^

그리고는 고추랑 동치미가 나오는데
동치미는 와~ 할정도는 아닌것 같아요. 물론 제 입맛 기준입니다.


그리고 나온 닭백숙입니다.
아 반찬은 먹기전에 사진으로 남겼는데 닭백숙이랑 누룽지는 먹기전에 사진을 못 찍었네요.
음식 나오면 일단 애들 먹기 좋게 잘라서 개인그릇에 덜어줘야 하기 때문에
온전한 사진 찍기가 쉽지 않아요.
제가 사진찍는게 많이 느린것 같네요 --;;;

백숙과 함께 나온 누룽지
양이 어마어마합니다.
남성 성인 3~4명이 먹는 양을 아이들하고 먹다보니 누룽지는 늘 남는데
이번에는 포장해서 가지고 왔습니다.
포장이 되더라고요. 처음 해 봤습니다. ^^

식당 밖에는 요렇게 토끼랑 닭들이 있어서
밥 먹고 나서 아이들이 토끼한테 풀도 뜯어다 주고 배춧잎도 뜯어다 주고 좋아라 해요.

동전 넣고 타는 전동차도 있는데
오늘은 Pass!!!

그리고 요건 생긴지 얼마 안된 연못(?), 어항(?) 뭐 그런건데
지난번에는 개구리들이 잔뜩 있더니 이날은 한마리도 안보이고
금붕어랑 미꾸라지들만 있더군요.

이렇게 밖에 벤치들이 있는데
밥 먹고 나서 원두커피머신이랑 자판기커피 또는 3색 아이스크림(뭔지 아시죠?)을 직접 가져다 먹을 수 있게
제공합니다.

그러니 입맛에 맞게 가져다 드시면 되죠.

아~ 가을이나 겨울 저녁때 가시면 저기서 군고구마도 구워 먹더라고요..

모닥불 피워서

전 한번도 안먹어 봤지만 ^^;;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도 의왕시 오전동 | 산촌
도움말 Daum 지도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가 생각하고 경험하고 체험하는 것들에 대한 담덕이의 주관적인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