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어머니가 일하시는 곳에서 "다른 사람들은 다 가지고 있는데 우리도 하나 살까?"
라고 전화를 하셨답니다.

그래서 어머니께 드릴 겸 3개를 주문했네요.

엑타코 핸디 선풍기입니다.
다른 제품들과 비교해서 가격차이가 크지 않은데 배터리 용량이 차이가 많이 나더군요.
만원 전후반 제품들은 배터리 용량이 대략 2000mAh 정도인데 이 제품은 4400mAh라서 그냥 주문했습니다.

저는 풀패키지로 주문한거고 헤드만 따로 배터리만 따로도 구매가 가능합니다.
위 사진이 헤드부분인데 USB케이블을 연결해서 고정형으로 사용을 할 수는 있네요.

그리고 이건 전용 배터리인데 위에 언급했던 것처럼 4400mAh의 용량을 가지고 있습니다.
그런데 충전시 5V 1A 아답터로만 충전하라고 하네요.
최근 나오는 2A 이상의 충전기 사용시 고장이 날 수 있는것 같습니다. 흠...

그럼 헤드부분 먼저 보겠습니다.
박스를 열면 바로 보이는데

선풍기 헤드와 마이크로 5핀 USB 케이블이 들어 있습니다.

박스에도 그렇고 본체에도 그렇고 정확히 어떤 특허를 가지고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특허청 마크가 많이 붙어 있네요.

선풍기 밑에 있는 전원버튼부에는 USB 단자가 외부로 나와 있고
동작버튼이 있는데 한번 누를때마다 바람의 세기가 총 3단계로 변합니다.
바람이 세기와 함께 소음도 세지고요.

이번에는 배터리
박스에 꽉 차게 들어 있습니다.

구성품은 배터리와 간단 설명서


뭐.. 그냥 배터리네요.
전면에 버튼은 배터리 잔량 확인 버튼이고 버튼 옆으로 배터리 잔량 표시 LED 가 위치하고 있습니다.

뒷면에는 마이크로 5핀 충전단자가 있습니다.

좌우측에 있는 버튼을 동시에 눌러 상단의 마게를 분리 후 선풍기 헤드와 결합이 가능합니다.

바로 이렇게요.
상단의 동작 버튼과 하단의 전원 버튼이 직관적이지는 않네요.
처음에는 하단의 전원표시 버튼을 눌러야 되는 줄 알았는데
실제 동작은 상단의 선풍기 헤드에 있는 버튼이 합니다.

헤드를 접어서 이렇게 사용할 수도 있고요.

아~ 맨 위에 있는 사진을 보면 풀세트당 3개의 박스가 있는데
마지막 박스에는 이렇게 생긴 거치대가 들어있습니다.

이렇게 꼽아서 사용하는건데 안정성은 많이 떨어집니다.
그냥 툭하면 쓰러질 것 같은데 실제로 쓰러집니다. ^^;;;

버튼을 누를때 위 사진처럼 이렇게 파란색으로 불이 들어오네요.

제가 구매한 3개의 풀세트중 한개의 배터리가 불량이랴 현재 교환 진행중이고
바람세기는 생각보다 세서 만족할만한 수준입니다.
그런데 헤드의 마감상태가 그닥 좋지는 않고요.
특별히 다른 핸디 선풍기들과 비교시 장점이라고 내세울건 모르겠네요.
가격이 조금 센편이긴 하지만 배터리 용량이 2배 이상이라는게 장점이긴 합니다.

스펙상 사용시간은 22시간이라는데 실 사용시간이 어떨지는 써봐야겠네요.

그럼 엑타코 핸디선풍기 개봉기는 여기서 끝!

늘 그렇듯 여러분들의 공감은 저에게 많은 힘이 되고 댓글은 포스트 작성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아시죠? 

행복한 하루 되세요. ^^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가 생각하고 경험하고 체험하는 것들에 대한 담덕이의 주관적인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