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루궁뎅이 버섯을 먹을 수 있는 샤브샤브집 화개장터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지난 일요일 한국만화박물관을 구경하고
저녁을 먹기 위해 근처 식당을 찾아보다가
아이들 때문에 맛집을 찾으러 다닐 수가 없다라고요.
( 식사시간이 늦어지게 되면 늘 그래요 ^^; )

그래서 근처 식당을 둘러보다가 샤브샤브집으로 들어갔습니다.

역시나 이번에도 외관 사진이 없어서 스트리트뷰로 대신합니다.
2010년의 기록이라 샤브샤브집이 없네요.
어쩐일인지 다음 로드뷰도 주차장 안쪽은 촬영이 되어 있지 않아서 ㅡㅡ;
아무튼 저 위치 1층에 위치한 화개장터 버섯샤브 집으로 들어갔습니다.

메뉴는 이렇게 다행히 메뉴 사진은 찍었어요. ^^;
모듬샤브, 등심샤브, 얼큰샤브, 런치샤브칼국수 이렇게 있는데
가격대가 너무 비싸네요. 최근 먹었던 샤브샤브집 중 최고의 가격대입니다.

저희가 선택한 메뉴는 등심샤브 中
한상 가득 나온 듯 보이지만 군데 군데 허전하네요.
상이 큰건지 반찬이 없는건지는 여러분들의 판단에...

샤브샤브의 메인인 버섯들과 채소, 등심 접시입니다.
메인은 나쁘지 않은 것 같고 버섯을 강조한 식당답게 버섯의 종류가 많습니다.

만가닥 버섯과 노루궁뎅이 버섯은 이렇게 따로 내오는데요
이건 어떻게 먹는건가 고민하고 있으면
가위를 가지고 와서 먹을 수 있게 잘라 주시네요.

노루궁뎅이 버섯은 샤브샤브에 넣지 않고 이렇게 생으로 먹는거랍니다.


함께 나온 땅콩소스에 찍어서 먹는데
맛은 없어요. 버섯 자체의 맛은 無 맛이고 그냥 땅콩소스의 맛만 느껴지는데
향이 한약의 향이 나더라고요.
향때문에 아내와 아이들은 포기! 저는 그냥 남기기 싫어서 먹기는 했네요. ^^;

반찬으로 나온 김치전은 그럭저럭 그런데 양이...
제가 생각하는 전은 커다란 접시 하나 가득을 생각하는데
요즘은 왜 이렇게 스몰사이즈만 나오는지 ㅠㅠ

반찬은 뭐.. 그냥 이렇게 나와요.

그럼 메인인 샤브샤브를 볼까요.
육수를 끓이고 끓이고...

버섯들과 채소들을 넗어서 한번 더 끓여줍니다.

그리고 소고기를 살짝 익혀서 드시면 끝!

전체적으로 무난한 샤브샤브집이라는 생각입니다.
다른 샤브샤브집들보다 많은 버섯을 먹을 수 있는 장점이 있지만
가격대비 구성이 부족하다는 생각이네요.
사실 칼국수 면은 그냥 주실 수 있지 않을까요? 라는 생각이...
추가 가격이 비싸지는 않았지만 아쉬움이...

그럼 화개장터 탐방일지는 여기서 끝!

늘 하는 이야기지만
여러분들의 공감은 저에게 많은 힘이 되고 댓글은 포스트 작성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오늘도 활기찬 하루 되세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부천시 상3동 529-2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