집에서 만든 육사시미와 육회 시식기!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그동안 아이들은 회나 육회는 잘 먹지 않다가
작년부터 회는 먹기 시작했고 육회는 작년 말에 뷔페에서 한번 먹어 보더니
큰아이가 계속 육회를 먹고 싶다고 얘기를 하더라고요.

그래서 아내가 큰 맘 먹고 난생 처음 육회용 고기글 사왔습니다.

지난 금요일에 아이들은 먼저 먹였는데
반응이 폭발적이었다고 하더라고요.
작은 아이는 육사시미를 잘 못 먹겠다고 먹다가 뱉었더니
큰아이가

"이게 얼마나 귀한 고기인데 그렇게 뱉냐"

고 한소리 했다는 말까지 들었네요. ^^;

그리고 퇴근 후 아내가 저를 위해 남겨 둔 고기를 요리했습니다.

고기를 썰고

육사시미로 먹을 양과 육회로 먹을 양을 조절해서 각각 접시에 담고

육사시미 완성!


그리고 육회 완성

멋들어지게 차려 주었습니다.
육회 양념은 저도 처음 본 고추장 양념이었는데 그냥 인터넷으로 찾아봤다고 하더라고요.

육회는 양념과 함께 비벼줘야죠.

맛깔나게 비벼졌는데요.

음.. 아내가 처음 만들어 본 육사시미와 육회를 먹어 본 소감은
아무래도 고기가 별로였던걸까요?
육사시미는 비릿한 맛이 느껴지더라고요.
처음에 먹을때는 몰랐는데 계속 먹다보니 비릿한 맛때문에 그다지...
육회는 그래도 양념때문에 괜찮았는데 이거 고기 문제인거겠죠?

그래도 큰아이덕에 집에서 육사시미와 육회도 먹어봤네요. ㅋ

그럼 집에서 만든 육사시미와 육회 시식기는 여기서 끝!

여러분들의 공감은 저에게 많은 힘이 되고 댓글은 포스트 작성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어제는 날씨가 풀리는것 같더니 오늘 다시 추워진다네요.
그래도 월요일을 활기차게 보내야겠죠?
아자 아자 화이팅!!!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