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막음의 대가로 과자를 받았어요.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입막음의 대가로 받은 매운 새우깡

지난 주 퇴근하면서 아내와 통화를 했는데요
과자를 사러 간다고 합니다.

"무슨 과자?" 라고 물으니

아내의 대답이

"아니 내가 너무 힘들고 당이 떨어져서 사다 줄 생각하고 하람이 과자를 하나 먹었는데 꼭 집어서 그 과자를 찾잖어"

그래서 "왜 애 과자를 말도 안하고 먹고 그래?" 라고 했는데

아내의 충격(😲) 적인 대답!


"순간 당황해서 몰라 아빠가 먹었나? 엄마가 사다줄게"
라고 말하고는 본인이 먹은 과자를 사러 간다고 하네요.

아니 이게 무슨 😑

제가 강력하게 항의하자
"새우깡 사다줄까? 매운 새우깡?"
이라며 무마를 시키려고 하는데

저는 이렇게 대답했네요.

"노래방으로"

네 위 사진의 노래방용 매운 새우깡이
먹지도 않은 큰 아들의 과자를
먹었다는 오해를 받으면서 받은 과자랍니다. 🤣

"아들 아빠가 네 과자 안 먹었어."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