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은 기억속의 그 초밥집이 아니네요. 롯데몰 수원점의 어촌계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롯데몰 수원점에 위치한 어촌계를 다녀왔습니다.
2015년 11월에 처음 갔을때 어지간한 스시뷔페보다 좋았던 기억이 있었지만
늘 줄이 길어서 포기했었는데
개인 일때문에 회사를 안가는 날이 생겨서 오전에 다녀올 생각으로
롯데몰 수원점으로 출발!!!

오전 10시 40분이 조금 안되서 도착을 했는데도
헉!
줄이.. ㅠㅠ

정확한 오픈시간을 알 수는 없지만 아직도 입장을 하지 못하는 상황에서
많은 사람들이 기다리고 있었네요.

10시 50분경부터 입장을 시작하는가 싶었는데
모두 빈자리임에도 한테이블씩 시간차를 두고 입장을 시킵니다.
음식 만드는 시간때문에 조절을 하는건지..

롯데몰 수원점의 어촌계는 평일 19,900원, 주말 25,800원의 비용으로
1시간의 시간제한을 두고 마음껏 먹을 수 있는 회전 초밥집인데요.
접시당 가격을 받는 회전초밥집에 비해 가격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는 곳이죠.

오픈전에 도착했음에도 약 한시간을 기다려서야 겨우 입장을 할 수 있었어요.
테이블에는 녹차를 마실 수 있도록 뜨거운 물이 나오는 식수대가 설치되어 있고
자리에 앉으면 요리하시는 직원분이 고추냉이를 한접시 주십니다.

그리고 미소된장국과 물이 준비되어 있어요.

그럼 마음껏 회전초밥을 즐겨 볼까요! 했는데..

"어라.. 이건 뭐지?"

신선한 제철 회전초밥 전문점 어촌계라는 간판이 무색하게
생선초밥은 보이질 않습니다.

이게 뭔가요?
무슨 생선인지 모르겠는데 등푸른 생선 초밥 한종류를 제외하고는 생선초밥은 찾아 볼 수가 없었어요.
대부분이 문어, 맛살 초밥이라고 하기 애매한 것들..
저렴한 뷔페집에서 볼 수 있는 수준보다 못한..

"내 기억이 잘 못 된건가? 예전에 왔을때 엄청 만족스러웠었는데.."

라는 생각에 아내에게 물어보니
아내도 예전에는 좋았었다고 하니 제 기억이 잘 못 된건 아닌데 말이죠.

약 20여분간 먹을 수 있었던 생선초밥은 위 사진의 저 종류 하나뿐이었어요.
생선이 뭔지는 모르겠는데 약간 비린내가 나는.. --;

그렇게 불만족스럽게 먹고 있는데 약 30분 정도가 지나고 1~2 테이블이 교체되자
갑자기 연어를 시작으로 생선초밥도 나오긴 하더군요.
손님 조절을 하면서 음식을 조절하는 것 같더라고요.

이게 도대체 뭐하는 건지..

아주 불만족스러운 식사를 마치고 나올때까지도 대기 줄은 줄어들지 않고 있더군요.

'저 사람들은 여기 만족하고 다시 온 사람들일까?'
'아니면 우리처럼 잘 모르고 온 사람들일까?'

라는 생각을 하면서 저는 앞으로 다시는 가지 않을 식당이 하나 더 생겼네요.

P.S.
댓글로는 몇번 얘기를 한 적이 있는데
음식의 맛이라던가 서비스는 주관적인 거라고 생각합니다.
제가 생각하기에 별로인 곳이 다른 분들에게는 만족스러울수도 있고
많은 사람들이 맛집이라고 하는 곳이어도 저에게는 형편없는 곳일수가 있다고 생각하거든요.
저의 모든 포스트는 제 주관으로 작성되는 내용들이니
무조건적인 신뢰보다는 참고정도로만 봐주시면 충분하다고 생각합니다.

그럼 오늘 하루도 행복하세요.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수원시 권선구 서둔동 296-77 3층
도움말 Daum 지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