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지난 4월 22일 KT의 이석채 회장은


"KT의 쇼옴니아는 아버지를 아버지라 부르지 못하는 홍길동 같다"

"SK텔레콤과 힘을 합쳐 T옴니아(SK텔레콤용 스마트폰)만 열심히 팔았다"


라는 발언을 했었죠..


그런  KT가 지금은 자신들이 애플과 힘을 합쳐 아이폰만 열심히 팔고 있습니다.


그리고 출시된지 6개월도 안된 넥서스원은 서서히 버려지고 있습니다.


그 예를 몇가지 들어보겠습니다.


첫째.. 아이폰4 출시와 함께 선보인 쇼내비!

넥서스원을 구매한 분들은 아이폰이 나오기 전부터 쇼맵에 대한 출시 일정에 대한 문의를 시작했습니다.

저 역시 트위터를 통해 ollehKT와 show_tweet등에 문의를 여러번 했었지만..

이에 대한 답변은 저는 한번도 받아 본 적이 없었죠..

그러다 아이폰4의 정식 출시 이후 쇼내비가 아이폰용으로 선보인게 됩니다.

그리고 안드로이드폰용 쇼내비는 출시 예정이라는 답변을 보게 되었습니다.


둘째.. 2.2.1의 OTA에 대한 무대책

넥서스원이 출시되고 얼마 지나지 않아.. 커다란 이슈가 발생합니다.

바로 WiFi 버그!

버그가 발견될때부터 수정요구는 이루어졌으나.. 

구체적인 대응방법을 제시하지 못하고 있던 KT는

넥서스원 사용자들의 문제제기와 심지어 사용자들이

직접 문제의 원인과 해결책을 제시하고 나서야

구글과 HTC에 내용을 전달했으며 수정이 이루어 질때 까지 

매달 1G의 추가 데이터 이용을 제공하겠다는 대안책을 내 놓습니다.


그리고 9월 말..

위 버그가 해결된 안드로이드 2.2.1의 OTA가 시작되었습니다만..

이는 국내에 외국에서 구매한 넥서스원만 적용이 되는 것이었고..

국내 정발된 넥서스원은 업데이트가 이루어지지 않았습니다.

이에 KT의 답변은


"국내 정발된 넥서스원의 경우 국내환경에서 오류가 없는지 최종 테스트 후 업그레이드 적용 가능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라는 답변 뿐입니다.


OTA 관련 질문 글에는 모두 이러한 답변만이 달릴 뿐이죠..


테스트 진행에 대한 추가 질문에는 전혀 답변이 없습니다.

개인적으로는 아직 테스트가 시작도 안되게 아닌가? 하는 의심이 들고 있습니다.


물론 

'위 2가지 만으로 이렇게까지 얘기하는건 너무 심한거 아닌가?' 라고 생각하실 수도 있겠지만..

저같은 경우 굳이 다른 안드로이드폰을 제치고 넥서스원을 선택한 이유 중의 하나는

빠른 OTA로 순정 안드로이드 OS를 접할 수 있다는게 가장 큰 이유였습니다.


그러나 KT의 이런 대처는 레퍼런스폰이라고 불리는 넥서스원의 가장 큰 장점을 포기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또한 현재 KT관련 트위터에는 아이폰과 와이파이 그리고 와이브로에 대한 답변들만 달리고

넥서스원에 대한 답변글은 위 글이 전부입니다.


테스트의 진행상황이나 계획에 대한 문의에는 답변이 달리고 있지 않습니다.


물론 제가 모든 글들을 다 볼 수 있고 모든 자료를 볼 수 있다고는 생각하지 않습니다.

그러나 현재 제가 접할 수 있는 경로로는 위의 내용이 전부입니다.


먼저 출시된 넥서스원을 제쳐두고 출시 일정도 잡혀 있지 않던 아이폰을 위한 쇼내비 개발!

출시된지 6개월도 안된 넥서스원의 업데이트가 벌써 원할하지 않다는 느낌을 주고 있는 KT의 이런 운영은

국내 정발 넥서스원 유저들의 불안감을 증폭시키고 있는 거죠.


제조사에게 홍길동폰을 만들고 있다는 불만을 표출한 KT

자신들이 그런 홍길동폰을 만들고 있는게 아닌지.. 생각 해 보셨으면 합니다.

신고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가 생각하고 경험하고 체험하는 것들에 대한 담덕이의 주관적인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