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신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원래 계획은 판교어린이도서관이었는데 이런... 휴관이라네요.
제가 본 자료에는 둘째·넷째 월요일·명절 당일 휴관 이었는데 ㅜㅜ
그래서 일단 밥이라도 먹으려고 판교현대백화점에 갔는데 어린이책미술관이라는게 보여서 갔습니다.

현대백화점 5층에 위치하고 있는 현대어린이책미술관입니다.

전시가 주기적으로 바뀌는건지 사전조사 전혀 없이 가서 모르겠는데
저희가 갔을때는 <칼데콧이 사랑한 작가들> 전을 하고 있네요. 6월 25일까지라고 하는데

《칼데콧이 사랑한 작가들》 전은 칼데콧 어워드의 80년 역사에서 뛰어난 그림체로 어린이들에게 감동을 준
대표 작가 12명의 원화를 문화(Culture), 사건(Incident), 관계(Relations)이라는
세 가지 키워드에 초점을 맞추어 선보인다고 하네요.

안으로 들어가는 길은 꽤 길게 되어 있습니다.

이미 많은 가족 손님들이 먼저 와 계시더군요.

미술관에 어린이라는 단어를 사용하는만큼 아이들과 함께 가기에 좋은 분위기나 인테리어라고 생각되네요.
여기까지는 무료이지만 막상 전시관(6층)에 들어가기 위해서는 입장료를 내야 하더군요.
어른, 어린이 구분없이 한명당 6,000원의 비용이 발생합니다.
( 왜 전 당연히 무료라고 생각했을까요? -- )

입장료를 내고 6층으로 올라가면 전면에 도서실(열람실?)이 있고
바로 옆에 전시실이 있는데 저희가 갔을때 도서실은 휴식시간이라 30분 후에 이용가능하다고 해서
바로 전시실로 들어갔습니다.

뭔가 이야기를 들려주는 스피커가 있는데 듣기에는 좋지 않은 위치입니다.
그냥 무슨 소리가 나는지 잠깐 들어보는 곳인지...

반면에 한쪽에는 이야기를 들려주는 헤드폰이 마련되어 있는 곳도 있습니다.

가람이는 이야기가 재미있는건지 헤드폰 자체가 좋은건지 꽤 오래 듣더군요.

아마 들려주는 이야기의 원화라고 생각되는 그림을 입체적으로 구성해 놓았습니다.

그리고 <칼데콧이 사랑한 작가들>에 대한 설명을 벽면에 적어놓았고

12명의 그림작가의 그림과 설명을 전시해 두었네요.

저는 사실 미술하고는 거리가 먼 사람이라 그냥 둘러보기만 했는데
아내는 그림 보는걸 좋아하는 사람이라 그런지 꽤 괜찮다고 하더군요.
다른 미술관과 달리 조용하고 엄숙한 분위기는 아니라 아이들고 거부감 없이 즐기는 듯 했습니다.

다양한 그림체의 삽화(?)를 구경할 수 있는 곳이네요.

그렇게 전시실을 둘러보다가 나와보니 도서실(열람실?)이 개장(?)하였고
하람이는 신나서 책들을 둘러보러 갑니다.

형하고 엄마가 앉아서 책만 보고 있으니 가람이도 그림책을 꺼내서 열심히 보고 있네요.

하람이는 책을 워낙 좋아하는 아이라 마냥 좋아하더군요.
결국 좀 지루해하는 가람이 때문에 하람이가 보던 책만 마저 읽고 6층에서 철수

다시 5층에 내려오니 자동차가 전시되어 있는걸 발견했네요.
모카샵이라고 적혀있는데

안에는 이렇게 꾸며져 있습니다.
홈페이지에서 찾아보니 

MOKA 샵•MOKA 카페 MOKA Shop•MOKA Cafe

어린이들을 위한 MOKA의 선물과 음식이 채워진 공간

이라고 설명되어 있네요.
일종의 기념품 샵일 걸까요? ^^

개인적인 생각으로는 아이들에게 가볍게 책을 읽어보고 구경도 하기에는 나쁘지 않은 공간이라고 생각이 되지만
6,000원의 입장료는 조금 과하다는 느낌을 떨칠수가 없네요.

그럼 현대어린이책미술관 탐방일지는 여기서 끝!

늘 그렇듯이 여러분들의 공감은 저에게 많은 힘이 되고 댓글은 포스트 작성에 많은 도움이 됩니다.

고맙습니다. ^^
신고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성남시 분당구 백현동 2-1 현대백화점 판교점 5층 | 현대어린이책미술관
도움말 Daum 지도
DISQUS 로드 중…
댓글 로드 중…

블로그 정보

담덕이가 생각하고 경험하고 체험하는 것들에 대한 담덕이의 주관적인 이야기들

최근에 게시된 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