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마철의 필수품이 될 수 있을까? 신발 방수커버 개봉기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오늘은 특이한 제품의 개봉기입니다.
블록웨이스 신발 방수커버인데요.

대한민국와 일본에서 크라우드 펀딩에 성공한 제품으로
비오는날 특히 장마철에 신발이 젖으면서 양말과 맨발까지 축축한
상태로 회사에 출근한 경험 다들 있으실거 같은데

최근에 제가 대중교통으로 출퇴근을 하면서 그 찝찝함을 덜어보고자 구매한 제품입니다.

바로 블록웨일스(BlockWhales)의 신발 방수커버인데요.
국내 배송되는 제품인데도 물건을 주문하고 받는데 2주일이나 걸렸네요. --;
오랜 기다림 끝에 받은 제품은 생각보다 단출하네요.

비닐포장의 뒷면에 스티커로 제품의 특징이 설명되어 있는데
언제 사용해야 할지 간단하게 정리가 되어 있습니다.
  1. 나는 흰 운동화 덕후다
  2. 매일 비에 젖는 신발이 불쌍할 때
  3. 장마철 출근길, 구두가 걱정일 때
  4. 해변가, 세차장, 갯벌에서
전 2번과 3번때문에 구매를 결정했어요.

구성품은 신발커버 한켤레가 전부
비닐안에는 신발커버를 제외하고는 아무것도 들어 있지 않네요.
실제 제품을 보니 검정 버선 같아요.

비도 안오는 밤에 신발 신고 테스트하기는 뭐하고 개봉기가 너무 단출해서
맨발에 신어 봤는데요.
구매사이트의 광고사진에서 본 멋스러움은 전혀 없네요.
맨발에 신어서 그렇겠죠? 그럴거에요. --;;

다행히(?) 주말에 물 폭탄이 쏟아진다니 바로 테스트해보고 실제 사용기로 돌아오겠습니다.

그럼 블록웨일스의 신발 방수커버 개봉기는 여기까지!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