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가 만들어준 야식! 단호박 계란찜 자랑 좀 할게요.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제가 출퇴근 시간이 좀 긴 편이에요.
그래서 퇴근해서 씻고 애들 자고 나면 22시가 넘는 시간이죠.
(저녁있는 삶따위.. ㅜㅜ)

그래서 저녁아닌 야식을 먹는 편인데

그동안은 아내가 단호박을 구매해서 주로 그냥 단호박 찜만 먹었는데
어제는 아내가 가져다 준 단호박 계란찜을 먹었네요.

오~ 뭔가.. 부드러워 보입니다.

제가 만든게 아니고 만들어진걸 받아서 먹기만 한거라
정확한 레시피는 모르지만 단호박 내부의 씨를 제거할 겸 중앙을 파내고
계란찜 할때처럼 계란물을 만들고 호박안에 넣고
치즈를 위에 뿌린 후에 찐걸로 알고 있어요. ^^

단호박만의 단맛과 계란과 치즈의 부드러움이 어울려서
맛있게 먹었네요.

저 늦게 퇴근해도 이렇게 얻어 먹고 다니는 남편이랍니다. ^^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