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덕이의 탐방일지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인 이용을 금하며 필요하실 경우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이번에 약 13년가 써오던 KT의 슬림(50MB) 인터넷을
LG U+ 의 기가 슬림(500MB) 인터넷으로 변경하면서 공유기를 바꾸게 됐습니다.

뭐.. LG U+ 에서 제공해 준 공유기가 하나 있는데 100% 커버가 안되서
하나 더 요청했더니 안된다고 하네요.

그래서 검색 해 봤더니 23,000원대 제품부터 시작해서 20만원이 넘는 제품들까지 다양한데
고르고 골라서 선택 한 제품이

D-Link 의 DIR-850L 입니다.

뭐.. 제공되는 기능도 많고 한데
선택한 이유는 딱 2가지입니다.

첫째. 기가의 속도를 지원한다.
(저 같은 경우는 500MB 까지만 지원해도 되겠죠)

둘째. 이쁘다.
(제 눈에는 기존에 보던 식상한 디자인이 아니라서 그런지 이뻐 보였습니다.)

그리고 가격도 뭐.. 제가 접근 가능한 가격대였다는거 ^^;

그럼 개봉기 시작합니다. 

박스 전면입니다.
상당히 많은 설명들이 적혀 있습니다.
기가 와이파이를 지원하는 제품인 만큼 802.11AC 가 크게 적혀 있네요.

박스의 각 면에도 다 읽기가 부담스러울 정도로 많은 설명이 적혀 있습니다.
얼핏 보면
- 스마트폰을 통한 쉬운 설치
- USB 포트를 통한 미디어서버
- App을 통한 공유기 관리 및 모니터링
등이 적혀 있는데
이 기능들을 다 활용할 일이 있을지는 모르겠네요.

이쪽은 다른 곳에 비해 그래도 심플한 면이군요.

자 그럼 열어 보겠습니다.

뚜껑을 열고 박스를 옆으로 해서 꺼내면
안에 제품을 감싸고 있는 종이 케이스에 설명서로 추정되는 종이가 얹어 있고요.
그 안에 많은 종이들이 들어 있습니다.

다 꺼내보니 많네요.
매뉴얼 CD랑 빠른 설치 가이드, 제품 보증서 등등
일단 패스~

종이를 치우고 나니 개봉기의 주인공인 DIR-850L 이 보입니다.
흠이 생길까봐 비닐로 감싸여 있습니다.

공유기를 꺼내고 상단에 박스를 열면 충전 어댑터가 들어 있고요.

흔들어 보니 소리가 나길래
다시 박스를 들어냈더니
안에 랜케이블이 들어 있네요.

충전기는 12V 에 2A 출력의 제품이 들어 있습니다.

자~ 그럼 DIR-850L을 살펴 볼까요?
전면부에는 전원과 네트워크 상태를 보여주는 LED램프가 달려 있는데
동작을 시키면 녹색 빛을 띄웁니다.

그리고 뒷면에 밑에서부터 전원케이블 단자와 전원버튼
그리고 인터넷 연결포트랑 내부 랜 연결 포트들이 보이는데
4개의 랜 연결 포트 중 하나는 IPTV 전용 포트로 되어 있네요.
정확히 뭐가 다른건지는...

상단 모습입니다.
기본적으로 원통형의 모습을 하고 있지만
포트들이 있는 뒤쪽으로 폭이 줄어드는 디자인을 하고 있습니다.

그리고 하단에는 통풍구 역할을 하는 구멍들이 숭숭 뚫려 있고
리셋 버튼이 여기 보이네요.

그리고 양 옆으로 D-Link 로고가 인쇄되어 있는데
공유기 재질이 유광이라 반짝여서 언뜻 보기에는 이쁜데
먼지가 좀 잘 붙을 것 같긴 합니다.

제가 기가(정확히 500MB)의 속도를 즐기기 위해 구매한
D-Link DIR-850L의 개봉기는 여기서 끝!

혹시 다른 기능들을 써 보게 되면 사용기로 돌아올게요..
( 아마 안될거에요 --; )


신고
  • BlogIcon 씨디맨 2016.06.16 08:19 신고

    저도 속도 궁금해지네요. 868L 쓰고 있는데요. 850L도 속도 잘 나올것 같아요.

    1. BlogIcon 담덕01 2016.06.16 11:00 신고

      제가 테스트한 속도로는 다운로드 약 460대 업로드는 490정도의 속도로 측정되었습니다 ^^
      와 씨디맨님이 답글을 남겨 주시다니 영광입니다 ^^

트랙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URL을 배껴둬서 트랙백을 보낼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