힘이 들땐 하늘을 봐!

이 블로그의 모든 콘텐츠들은 저의 저작물이며 출처, 저자를 밝히지 않고 이루어지는
퍼가기, 복제등의 행위와 상업적 이용을 금하며 필요시 별도로 연락을 주시기 바랍니다.




2018년 9월 6일 목요일
우울한 퇴근길에..

상사의 농담인지 진담인지 모르겠는 '일 안하냐?'는 말을 듣고
참 많은 생각을 하게 되는 퇴근길에
서영은의 혼자가 아닌 나 노래가사가 떠올라
어두운 하늘을 바라보며 사진 한장 남겨둔다.

힘이 들 땐 하늘을 봐 나는 항상 혼자가 아니야
비가와도 모진 바람 불어도 다시 햇살은 비추니깐
눈물나게 아픈 날엔 크게 한번만 소리를 질러봐
내게 오려던 연약한 슬픔이 또 달아날 수 있게

- 서영은 / 혼자가 아닌 나 중에서

'빛그림으로 남기는 이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의 결승선을 지난 모습은 어떤 모습일까?  (17) 2018.09.28
I Believe I Can Fly  (16) 2018.09.12
힘이 들땐 하늘을 봐!  (23) 2018.09.07
다른 생각!  (18) 2018.09.04
퇴근 길 하늘  (19) 2018.08.13
고양이의 도심 속 피서법  (24) 2018.08.02

티스토리 툴바